RadarURL

말 씀

기타

일요법회-법구경 게송143~144

Views 17

채찍을 들기만 해도

내달리는 날쌘 말처럼

혼침을 물리치고 성성하게 깨어있고

부끄러움으로 나쁜 생각을 막는 사람은

세상에 찾아보기 힘들다.(143)

 

채찍이 살짝 닿기만 해도

내달리는 날쌘 말처럼

생사에 두려움을 내어 힘써 노력하라.

믿음. 계행. 정진. 선정. 진리에 대한 탐구

그리고 지혜와 실천을 갖추어

항상 주의깊게 마음챙겨서

끝없는 이 괴로움을 제거하라(144)

 

 

※위 게송은 삘로띠까 띳사 장로의 이야기에서 나오는 게송입니다.

구걸로 삶을 영위하던 소년이 아난다장로를 만나 출가했지만, 틈틈이 일어나는 나태심과 세속 생활에 대한 그리움을 자신의 출가전 입던 넝마를 스승으로 삼아 경책하며 수행을 이어갑니다.

결국 그는 아라한의 과위를 성취하게 됩니다.

출가생활이 아니더라도 우리의 마음은 일상생활이나 신앙생활에서도 이러한 일을 자주 일으킵니다.

그때마다 마음에서 일어난 그 욕구가 법에 맞는 것인가 그냥 업에 의해서 일어나는 것인가 되돌아 볼 필요가 있습니다.